본문 바로가기
  • 이 세월의 끝에 이르면 하나의 이야기로 엮이기를 기대하며 쓰는 편지
내가 만난 세상

선물 혹은 그리움

by 답설재 2015. 8. 11.

 

 

 

 

 

  청소기를 앞세우고 돌아다니다가 발견했습니다.

  ― 자칫하면 지울 뻔했구나.

  

  고것들이 와서 남겨 놓았습니다.

  ― 어느 녀석일까?

  ― 뭘 하려고 이쪽으로 갔을까?

 

  다 그만두고 앉아 있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내가 만난 세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늙어가기  (0) 2015.08.19
"할아버지! 이것 좀 봐!"  (0) 2015.08.17
이육사,「청포도」  (0) 2015.07.30
이런 곳  (0) 2015.07.28
사랑터  (0) 2015.07.22

댓글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