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  • 이 세월의 끝에 이르면 하나의 이야기로 엮이기를 기대하며 쓰는 편지
내가 만난 세상

"저것들 좀 봐"

by 답설재 2018. 4. 28.






"저것들 좀 봐"









눈여겨보지 않는 곳에서라도 기어이 피어난 저것들.


마침내 당당해진 저것들.


가장(假裝)이 필요 없는 저것들.


눈여겨보지 않는 눈을 비웃는 저것들.


그러면서도 그냥두는 저것들.








'내가 만난 세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'지금까지 뭘 했지?'  (0) 2018.05.06
"존나"  (0) 2018.05.03
조화(造花)  (0) 2018.04.26
봄 2018  (0) 2018.04.18
오늘  (0) 2018.04.12

댓글0